~하고 이 넘이 넙~죽 허리꺾어 인사드리네요!!!
태백산에 다녀온 선물입니다.
가믐에 콩 나드끼 출사를 댕기니 변변한 사진 남의 홈에 올려드리지도 못하고 있음이 늘 죄송했어요.
모처럼 좋은 여행길 나섰는데 날씨마저 도와주 뭡니까.
지금 사진 보따리 풀어 들고 온 동네 돌아댕기고 있어요~^^*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