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난 일요일에 고향에 갔더랬어요
우연히 철길이 있어서 가보았더니
한번은 할아버지가 지나가시고
한번은 할머니가
마지막에는 기차가 기적으로 울리며 지나갔지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