누구를 기다리는 걸까?
건너려고 멈추고 있는 걸까?
종종거리며 걸어가던 중년의 여인이 멈추어진 철길 옆에서
그녀의 눈길따라 삼랑진을 같이 쳐다 본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