새들도 쉬어 간다는 조령산(鳥嶺山)
하산길은 문경새재